검색

여주시, 코로나 선제적 대응 위해 진단키트 확보 준비

가 -가 +

송현아 기자
기사입력 2020-11-19

▲ 이항진 시장이 제나니 노스츠웨 들라미니 주한 남아공대사을 맞이하고 있다  © 세종신문

 

여주시가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을 위해서는 진단키트 확보가 중요하다는 점을 인식하고 지난 17일 이항진 여주시장이 직접 여주시 가남읍에 있는 에이엠에스바이오 공장에서 박혜린 대표를 만나 진단키트 시설을 돌아봤다.

이 시장은 현재 코로나19 검사는 확진자와 접촉한 사람에 대해서만 검체 검사를 실시하고 검사한 접촉자가 양성으로 확인되고 나서야 다시 그 접촉자를 검사하기 때문에 전염을 완전히 차단할 수는 없다는 점을 지적하고 선제적 검사가 중요하다는 의견을 냈다.

이 시장은 박혜린씨가 대표로 있는 에이엠에스바이오에서 유전자 증폭을 통해 확진 여부를 1시간 만에 진단하는 응급용 키트를 개발한 점을 주목하고 이날 박 대표로부터 진단키트 개발 현황에 대해 설명을 듣는 등 선제적 대응을 위한 구체적인 밑그림을 그렸다. 

한편 이 시장은 이날 진단키트 시설을 둘러보기 위해 방문한 제나니 노스츠웨 들라미니 주한 남아공대사를 만나 즉석 간담회도 가졌다.

남아프리카공화국 민주화의 주역인 넬슨 만델라 전 대통령의 장녀인 들라미니 주한 남아공대사는 자국의 국민들이 코로나 19로 고통 받는 상황에서 한국의 우수한 진단키트 시스템을 돌아보고 수출 여부도 타진하기 위해 방문했다.

이 시장은 들라미니 대사에게 반가움을 표시하고 모든 관계는 신뢰가 중요한 만큼 한국의 진단키트는 그 신뢰의 상징이 될 것이라는 덕담을 건넸다.

플친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+ band URL복사
댓글

i

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.
양평촌놈 20/11/23 [18:21]
코로나19 우리나라많 방역 잘한다고 되는것이 아님니다. 전세계가 공동으로  방역을 잘해야 합니다. 지금미국과유럽또한 남미 쪽 재유행되고 있지요. 지금까지 세계적으로 코로나19로 인해 백오십만명정도가 사망했다고 하지요. 확진자는 5천오백만명정도 라고 하지요. 세계적으로 잘되처 해야 하는것 입니다.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세종신문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