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여주시, ‘취약계층 통신비 감면 100% 만들기’ 추진

가 -가 +

신민아 기자
기사입력 2021-02-23

▲     ©세종신문

 

여주시(시장 이항진)가 ‘취약계층 통신비 감면 100% 만들기’에 나선다.

기초생활수급자, 기초연금수급자, 차상위계층, 장애인이면 통신비를 감면받을 수 있으나, 감면 혜택을 몰라 신청하지 못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대상자에게 개별 안내전화, 문자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누락자를 방지할 계획이다.

특히, 거동이 불편한 중증장애인, 초고령자 등에 대해서는 직접 방문을 통해 신청을 대행한다는 방침이다.

이를 통해 오는 6월까지 여주시의 20%에 해당하는 취약계층 2만 2000여 명이 모두 감면 혜택을 받는 ‘통신비 감면 100% 여주시’를 만든다는 계획이다.

이항진 여주시장은 “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에서 통신비 감면을 통해 취약계층의 경제적 부담을 덜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플친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+ band URL복사
댓글

i

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.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세종신문. All rights reserved.